컨텐츠 바로가기 하단정보 바로가기
네네소식

우리나라 5대 궁궐 정보

2023.03.09 10:07 조회 수 : 119

경복궁(景福宮)

경복궁은 1392년 태조가 조선을 건국한 후 1395년(태조 4)에 창건한 법궁(法宮)으로, 5대 궁궐 중 가장 크고 웅장하면서도 자연과 조화를 이루고 엄격한 질서와 자유로운 

변화를 담아낸 궁궐입니다.

‘경복(景福)’이라는 이름은 『시경(詩經)』에 ‘이미 술에 취하고 덕에 배가 부르니 군자의 만년에 큰 복[경복]을 빈다’라는 구절에서 나온 것이라고 합니다. 백성들과 더불어 길이 

복을 누리겠다는 바람과 의지가 담겨 있습니다.

경복궁은 조선 건국을 시작으로 훈민정음 반포, 임진왜란과 근대 문물의 수용 등 조선 전반기의 역사가 담겨 있는 곳입니다.

주소

서울 종로구 사직로 161

전화번호

02-3700-3900

지하철 3호선

경복궁역 5번 출구, 도보 5분

지하철 5호선

광화문역 2번 출구, 도보 10분

 

창덕궁(昌德宮)

창덕궁은 1405년(태종 5) 법궁인 경복궁의 이궁(離宮)으로 창건한 궁궐입니다. 임진왜란 때 궁궐들이 모두 소실되자 1610년(광해군 2)에 궁궐 중 가장 먼저 중건되었고, 

1867년(고종 4) 경복궁을 중건할 때까지 약 260년간 법궁으로 사용하였습니다.

다른 궁궐에 비해 인위적인 구조를 따르지 않고 주변 지형과 조화를 이루도록 자연스럽게 건물을 배치하였습니다. 특히 왕들이 쉬거나 공부를 하기 위해 조성한 후원은 300여년이 넘은 

나무와 연못, 그리고 소박한 정자 등이 자연과 조화롭게 배치되어 현재도 아름다운 경관을 볼 수 있습니다.

가장 한국적인 궁궐로 평가받아 1997년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었습니다.

주소

서울 종로구 율곡로 99 (와룡동)

전화번호

02-3668-2300

지하철 3호선

안국역 3번 출구, 도보 5분

지하철 5호선

종로3가역 6번 출구, 도보 10분

 

덕수궁(德壽宮)

1897년 고종이 대한제국을 선포하면서 대한제국의 중심 무대가 된 덕수궁은 원래 임진왜란 때 왕이 임시로 머물던 행궁이었습니다. 광해군 즉위 후 ’경운궁(慶運宮)‘이라 이름을 

정하고 별궁의 기능으로 사용하였습니다.

그러다가 1897년 대한제국이 선포되자 대한제국의 황궁으로 사용하였고, 1907년 고종이 황제의 자리에서 물러나자 경운궁의 이름도 덕수궁으로 바뀌게 되었습니다.

덕수궁은 다른 궁궐에서 볼 수 없는 근대 건축물(석조전, 정관헌 등)들이 남아있어 조선시대의 전통에서 대한제국의 변화까지 모두 볼 수 있는 곳입니다.

주소

서울 중구 세종대로 99 (정동)

전화번호

02-771-9955

지하철 1, 2호선

시청역 1번 출구, 도보 1분

 

창경궁(昌慶宮)

창경궁은 1418년 세종이 아버지 태종을 위해 창건한 수강궁(壽康宮)이 있던 자리였습니다. 1482년(성종 13) 성종이 당시 세 명의 대비(세조의 왕비 정희왕후, 덕종의 왕비 

소혜왕후, 예종의 왕비 안순왕후)를 위해 수강궁을 크게 확장하고 궁의 이름을 창경궁이라 하였습니다.

창덕궁과 경계 없이 하나의 궁궐로 사용하여 ’동궐‘이라 불렸으며, 창덕궁이 주로 정치공간으로 사용하였다면 창경궁은 생활공간으로 많이 사용하였습니다.

일제강점기에 공원화가 되어 ’창경원‘으로 격하되었던 비운의 역사가 있지만, 1983년 다시 궁의 이름을 ’창경궁‘으로 바꾸고 복원공사를 하여 궁궐로서의 위상을 회복하였습니다.

주소

서울 종로구 창경궁로 185 (와룡동)

전화번호

02-762-4868 ~ 4869

지하철 4호선

혜화역 4번 출구, 도보 15분

 

경희궁(慶熙宮)

경희궁은 1620년(광해군 12) 이궁(離宮)으로 창건한 궁궐로 원래 이름은 경덕궁(慶德宮)이었으나, 1760년(영조 36)에 경희궁으로 이름을 바꾸었습니다.

한양 서쪽에 있는 궁궐이라 하여 ’서궐‘이라 불렸으며, 조선후기 숙종과 영조, 정조가 경희궁에서 생활하였습니다.

1865년(고종 2) 경복궁 중건이 시작될 때 경희궁의 전각 대부분을 옮겨 사용하였고, 1910년 경술국치 후 일제가 이곳에 학교를 지으면서 남아있던 건물들을 철거하거나 이건 되어 

거의 남아있지 않았습니다.

이후 1980년대부터 발굴 및 복원공사가 시작되어 정문인 흥화문, 숭정전 등을 복원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습니다.

주소

서울 종로구 새문안로 45 경희궁.시립미술관 (신문로2가)

전화번호

02-724-0274

지하철 5호선

서대문역 4번 출구, 도보 10분